News

PTC-스트라타시스, 적층 가공과 3D 프린팅 솔루션 부문 협력

서울, 2015 8 12 PTC와 스트라타시스는 PTC의 Creo(크레오) 디자인 소프트웨어와 스트라타시스의 3D 프린팅 솔루션에 대한 협력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PTC와 스트라타시스는 제품 설계 전문가와 제조사들이 간편한 적층 가공을 활용해, 자유로운 형상, 부품 기능성, 적은 볼륨, 주문형 제조, 맞춤형 제품 생산 등 다양한 기술적 혜택을 활용할 수 있도록 이번 협력을 결정했다.

현재 3D 프린팅을 이용하는 제품 설계자와 엔지니어는 설계, 최적화, 검증 단계에서 3D CAD 소프트웨어 등 다수의 솔루션과 툴을 사용해야 되기 때문에, 최종 제품 생산 때까지 많은 시간과 자원 등이 추가로 필요한 상황이어서 업무가 비효율적이었다. 하지만, 이번 솔루션 통합으로 적층 가공 전반에 걸쳐 중단 없는 연결, 최적화, 검증, 제조 기능을 기업이 활용할 수 있어 제품 디자인과 생산 과정에서의 비효율성 문제가 해결될 것으로 기대된다.

Creo 3.0는 디자인부터 3D 프린트까지의 업무가 끊김 없이 연속적으로 진행되도록 지원한다.  기업은 Creo 3.0 통합 솔루션 환경 내에서, 스트라타시스의 3D 프린팅 솔루션에서 사용할 설계 사양, 파일 준비, 프린트의 최적화 및 실행을 할 수 있다.

한편, 스트라타시스는 이번 솔루션을 완벽히 활용할 수 있는 3D 프린터인 “Stratasys Objet 500 Connex3 Multi-color, Multi-material 3D Production System”을 선보였다. 이 제품은 다양한 색상을 다양한 물성을 가진 소재로 출력이 가능해, 뛰어난 표면 질감, 정확한 색상과 기능을 재현할 수 있다. 또, 스트라타시스는 추가적인 3D 프린팅 솔루션 통합을 계획 중이다.

마이크 캠벨 CAD 부문 총괄 부사장은 "PTC와 스트라타시스는 적층 가공에 대한 비전을 공유하며 긴밀한 협력체계를 갖추게 됐다"며 "이번 협력으로 다양한 산업분야에서 적층 가공을 활용한 새롭고 다양한 설계가 활성화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PTC와 스트라타시스는 앞으로도 계속하여 자동차, 가전, 항공, 우주, 방위산업 등 다양한 분야의 제품 설계 전문가, 엔지니어, 제조업체들이 적층 가공을 통해 프로토 타입과 완제품을 보다 효율적으로 제조할 수 있도록 협력 체계를 강화할 예정이다.

한편, PTC코리아는 스트라타시스가 8월 20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 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개최하는 '스트라타시스 아시아 태평양 3D 프린팅 포럼'에 비즈니스 스폰서로 참여한다. PTC코리아는 국내에서도 스타라타시스와의 긴밀한 파트너십 관계를 바탕으로 상호 협력과 공동 마케팅 등을 진행할 계획이다.

 

스트라타시스에대해

스트라타시스(Nasdaq:SSYS)는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와 이스라엘 레호보트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3D 프린팅과 적층 제조 솔루션 분야의 세계 선도 공급업체이다. 특허 기술인 FDM® 및 폴리젯 (PolyJet™) 3D 프린팅 기술을 통해, 3D CAD 파일이나 다른 3D 콘텐츠에서 직접 프로토타입 및 제조 제품을 생산할 수 있다. 스트라타시스의 시스템에는 아이디어 개발, 프로토타이핑 및 직접 디지털 제조를 위한 3D 프린터가 포함된다. 스트라타시스의 자회사로는 ‘메이커봇(Makerbot)’과 ‘솔리드스케이프(Solidscape)’등이 있으며, 디지털 파트 제조 서비스인 ‘스트라타시스 다이렉트 매뉴팩처링(Stratasys Direct Manufacturing)을 운영 중에 있다. 3,000여 명의 직원을 보유한 스트라타시스는 전 세계적으로 적층 제조와 관련된 800개 이상의 특허 및 특허 출원 중인 기술을 확보하고 있으며, 30회 이상의 수상 경력을 통해 기술력과 리더십을 인정받고 있다. 스트라타시스와 FDM 테크놀러지(FDM Technology)는 등록상표이며, 포투스(Fortus)는 스트라타시스와 자회사 또는 계열사의 등록상표이다.